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News

[에티켓]산에 갈 준비를 하면서부터, 산에 올라가서 내려오기
작성자 앤디 김
작성일 2006-09-10 05:32
[에티켓]산에 갈 준비를 하면서부터, 산에 올라가서 내려오기







[에티켓]산에 갈 준비를 하면서부터,

         산에 올라가서 내려오기까지의 예절을 짚어봅시다.













바야흐로 신록의 계절입니다. 이 푸르름을 만끽하려는 사람들로 많은 산들이 북적댑니다. 자연을 벗삼아 즐거운 산행을 위하여 이 산, 저 산, 다녀오는 계절이지요. 특히 휴일에는 여기저기서 많은 산행객들을 만나게 됩니다. 당연히 산에서도 많은 사람들과 마주치게 되겠지요. 우리는 즐겁고 행복한 휴일을 보내기 위해서 산에 찾아갑니다. 그러나 즐거워야 할 산행이 때로는 좋지 않은 모습들로 인해 불쾌하고 언짢은 하루를 보내게 되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산은 언제나 우리를 반겨줍니다. 그러나 우리가 산을 소중하게 생각하지 않으면 산은 우리를 더 이상 반겨주지 않을 뿐만 아니라 때로는 돌이킬 수 없는 상황을 만들기도 합니다. 그러므로 산행을 하는 우리들의 자세와 마음가짐도 새롭게 할 필요가 있습니다.
산에서의 예절은 사회에서의 예절과 조금도 다르지 않습니다. 산행예절은 즐겁고 안전한 산행을 위한 질서임과 동시에 문화시민의 기본 예절이라 할 수 있습니다.
산행장비만 그럴싸하게 갖추었다고 하여 산행인이 되는 것은 아닙니다. 산행을 통하여 품위를 지키며 예절을 지키는 사람이야말로 진정한 산행인이라 할 수 있을 것입니다. 이는 산을 사랑하는 사람이라면 당연히 지켜야 할 것이겠지요. 등산을 좋아한다고 해놓고 산에 대한 예절을 지키지 않는 것은 명백히 잘못된 일입니다.

산에 갈 준비를 하면서부터, 산에 올라가서 내려오기까지의 예절을 짚어봅시다.

1) 차에서
불과 몇 년전만 해도 관광버스에서 취기를 풍기며 노래를 부른다던가 춤을 추는 등의 행위가 마치 당연한 것인양 여겨지는 때도 있었습니다. 요즈음에는 그렇게 하는 것들이 불법으로 정의되어 있습니다. 단체로 산에 갈 때 특히 버스 안에서 큰소리로 이야기를 한다던가 음주가무를 즐기는 등의 행위는 명백히 불법행위입니다. 또 차를 탈 때 차례를 무시하며 좋은 자리를 차지하려고 창문으로 배낭을 밀어 넣는 등의 일도 삼가해야 합니다.

2) 등산, 하산할 때
산행은 자연과 내가 일대일이 되어 조용한 길을 조용히, 자연 속을 혼자 걷는 것입니다.
혹시 라디오를 듣고 싶으신 분들은 이어폰을 사용하여 듣는 것이 좋습니다. 자신한테는 매우 좋은 음악일지라도 남에게는 소음이 될 수 있으니까요.
호젓한 산길에서 사람을 만났을 때 그냥 스쳐 지나가기에는 어쩐지 쑥스럽게 느껴집니다. 이럴때는 가벼운 인사를 나누는 것이 좋습니다. “수고하십니다” “조심해 가세요” 등의 인사 한마디는 하는 사람과 받는 사람 모두에게 활력이 되며 피로를 풀어줄 뿐 아니라 안전감까지도 안겨줍니다. 또한 산에서 등산객들끼리 가벼운 인사를 하는 것, 이것도 산행의 묘미중 하나가 아닐까 싶습니다.
등, 하산 하는 분끼리 마주쳤을 때는 올라오는 분에게 내려가는 분이 길을 양보하고, 연장자에게 길을 양보하는 것도 미덕이겠지요.
남녀가 함께 등산하는 경우 다른 사람에게 불쾌감을 주는 말과 행동은 하지 않으며, 다른 팀의 이성을 희롱한다든가 시비를 걸지 않아야 합니다.




 
본문내용 조회
주말 등산객을 위한 피같은 조언
등산 좋아하시나요? 그렇다면 등산에 대해선 얼마나 많이 알고 계신가요?  며칠전 개교 20주년을 맞은 코오롱등산학교(우리나라에서 두번째로 역사가 오래된 등산학교죠)의 이용대 교장선생님을 인터뷰한 뒤 저는 주변에서 주워들었던 등산에 대한 상식 중에 잘못된 게 너무나 많다는 걸 깨닫고 적잖이 놀랐..
6095
아미코라라 폭포와 근처 등산로
별첨 1) 알파레타에서가는길   1) 400번 북쪽방향으로 간다 (Cumming / Dahlonega 방향)       2) 400번 고속도로 끝나는 지점을 지나서 간다. 아웃렛 몰도 지나감   3) 아웃렛 몰을지나자 마자 53번 도로가 나옴 (멕도날드, CVS 가 교차로에 있음) ..
7093
꼭 알고 있어야 하는 등산기술 노하우 12가지 팁
       (KBS 1 라디오 스포츠와이드 방송내용을 요약한 것) "주말엔 산으로 간다" <꼭 알고 있어야 하는 등산기술 노하우 12가지 팁> 1. 손과 발이 시리면 모자를 써라 머리는 체온조절의 30%~50%를 담당하고 있다. 보온모자를 쓰지 않으면 마치 라지에터같이 ..
7087
초보자들이 비바람 속에서 등산할때, 지쳤을 때를 대비하여
초보자들이 비바람 속에서 등산할때, 지쳤을 때를 대비하여 이렇게.. <비바람이 피로를 만든다> 여름산을 올랐을 때 가장 염려되는 것이 비와 태풍입니다. 우비 특히 비옷은 싼 것 말고 비싼 것이라도 탄탄한 분리형을 고르는 것이 좋습니다. 방한에도 도움이 되도록 전천후, 다목적으로 쓸..
6264
[에티켓]산에 갈 준비를 하면서부터, 산에 올라가서 내려오기
[에티켓]산에 갈 준비를 하면서부터,          산에 올라가서 내려오기까지의 예절을 짚어봅시다. 바야흐로 신록의 계절입니다. 이 푸르름을 만끽하려는 사람들로 많은 산들이 북적댑니다. 자연을 벗삼아 즐거운 산행을 위하여 이 산, ..
6116
[에티켓]산에서도 예절바르게! 산에서 지켜야 할 예절
[에티켓]산에서도 예절바르게! 산에서 지켜야 할 예절 <식사할 때>산속의 옹달샘은 사막을 걷던 사람의 오아시스입니다. 한 컵의 물이 귀한 때가 있습니다. 다음 사람을 위해서 그 주위까지 깨끗하게 해 놓아야 합니다. 간혹 약수터 같은 곳에서 뒤에 기다리는 사람들은 아랑곳 하지 않고 혼..
5326
[보행]초보자가 알아두어야 할 걷기의 중요성과 기본자세
[보행]초보자가 알아두어야 할 걷기의 중요성과 기본자세 등산은 걷지 않으면 산을 오르지도 내려갈 수도 없다. 산을 잘 오르려면 피로하지 않게 잘 걸을 수 있도록 유지하는 것과 체력이 뒷받침 되어야 한다.초보자가 등산경력이 많은 일행을 바삐 좇아 가거나 올바른 보행법을 숙지 하지 않고 평..
5893
[요리]산에서 밥짓기
[요리]산에서 밥짓기 모처럼 1박 이상의 장기산행을 계획 했다면, 취사가 허용 되는 대피소의 취사장에서 손수 밥을 지어 먹어야 한다. 산에서의 식사는 산을 오르는 사람들의 또하나의 즐거움이다.산에서 밥짓기 요령을 모르는 상태에서 집에서처럼 밥을 지을 생각이라면, 안타깝게도 그 ..
4943
산림욕
산림욕 산림은 낮은 온도, 향기로운 내음, 푸른 색깔과 수목의 자태등 사람의 마음을 끄는 매력(산림기후)이 있으며 또한 휘발성의 식물체에 의해 산림의 공기는 청정하게 되며 더욱이 살균작용의 기능(피톤치드)을 갖고 있어 사람의 몸에도 좋습니다..
4764
용어로 배우는 등산상식 / 등산의학편
용어로 배우는 등산상식 / 등산의학편(1) *고산병 어느 정도의 높이에서 발생하는 인체의 생리적인 반응을 뜻한다. 산소, 기압, 기온 등의 저하가 영향을 미치며, 특히 이런 환경에서 인체에 변화를 가져오게 하는 것을 고소장해라고 한다. 고소에서 일어나는 이런 현상은 병이라고 할 수 없으나 산소결핍 상태에서는 폐에 ..
4669
123

조지아 한인 산악회 회장 연락처 : 송 규 형 (404)988-8869 총무 연락처 : 김 상 철 (404)644-9876
2003-2019 The Korean Alpine Club of Georgia. All Rights Reserved. E-mail : kacg82@gmail.com